'던킨도너츠운영'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10.08 던킨도너츠 창업 및 운영에 관한 조언



창업에 대하여 많은 사람들은 막연한 환상을 가진다. 그리고 애써 현실에 대하여 자세한 내용에 대하여 외면하려 한다.
예를 들어 이런 내용이다. 만일 약 1억원 이라는 돈을 들여 도대체 얼마을 벌어가야 되는가 라는 질문을 던져보자. 많은 사람들은 다 의견이 틀릴 것이다. 어떤이는 3~400만원 정도를 이야기 할것이고 또 어떤 사람은 그 이사을 이야기 할것이다.
하지만 현장에서 뛰고 있거나 현재 점포를 운영중이신 사장님들과 이야기 하다보면 크게 웃고만다. 너무나 현실을 잘 모르는 이야기이기 때문이다.

새상은 항상 자신의 노력만큼 돈을 벌어 가도록 되어 있다. 일이 힘들고 리스크가 높다면 수익은 높고 일이 쉽고 리스크가 낮다면 수익이 낮도록 되어있다.
그렇기 때문에 24시간 영업을 하는 업종이거나 주류업종등은 수익이 높다. 그리고 특별한 노우하우가 있는 식당등은 수익이 높다. 하지만 그만큼 자신이 많은 시간을 노력을 하여야 하고 그만큼 일이 힘이 들다.

하지만 초보 창업의 경우를 살펴보자. 특별한 노우하우가 없다면 실패의 확율이 높다. 그렇기 때문에 실패가 적은 업종을 선택하려 하고 또한 그러한 업종은 좋은 입지을 요구한다.
그에 따라 투자비가 늘어난다. 또한 이러한 자리는 권리금 비중이 보증금 비중에 비하여 아주 높다.

우리들이 흔이 하는 업종 특히 패스트푸드 업종이 이런한 업종이다.
특히 던킨도너츠는 더욱 그러하다. 본사에서 가맹점주의 수익을 위하여 자리를 상당히 까다롭게 고르고 그만큼 좋은 입지을 요구한다. 그래서 점포 구입비가 상당히 비싸다.
시설비만 1억이 넘으로 점포구입지 약2~3억을 포함하면 4억을 넘어가는 경우가 많다.

물론 던킨도너츠는 일매출 70~100만원의 매출이 나온다면 수익이 높다. 하지만 투자비가 4억을 훗가 한다면
투자대비 수익율은 그렇게 높지 않다.
하지만 아직까지 많은 분들은 던킨도너츠에 대한 기본적인 공부가 되어 있지 않은 상태에서 어디가 허가가 나오는지 자리인지, 그리고 가격이 얼마인지에 대한 궁굼증이 더 많다.

또 많은 분들은 던킨도너츠가 기존 점포 인수 인계가 되는지 않되는지도 모르고 창업에 대하여 문의가 오는 경우도 많다.

그렇기 때문에 다시한번 던킨도너츠에 대하여 간단하게 나마 다시 한번 정리할 필요가 있다라고 본다.

던킨도너츠는 마진율 도너츠 마진율 약50%정도이며 커피는 마진이 높아 70%을 상회한다. 하지만 제고 관리를 못할경우 약간의 손실이 발생하므로 마진을 50% 정도로 생각하는 것이 좋다.
인테이어 및 시설비용은 약1억원정도 들어가며 양도 양수가 되지 않으므로 영업을 하지 못할 시에는 폐업하여야 한다.
하지만 던킨도너츠 자리는 본사에서 아주 까다롭게 고른 자리이므로 타업종으로 매매시에도 많은 손해을 입지 않으므로 크게 걱정을 할 필요는 없다.
아르바이튼 본인이 운영하는 것에 따라 1~2명 정도가 들어가면 도너츠를 직접 굽지 않으므로 타 업종에 비하여 인건비가 적게 나간다.
3~4억정도 투자하여 아주 힘들이지 않고 5~600만원 정도의 수익을 원한다면 던킨도너츠 만한 업종도 드물다.

모든 업종이 그러하듯이 던킨도너츠도 본인이 열심히 하여야 수익이 높다. 하지만 타업종대비 창업실피의 확율이 적은 던킨도너츠를 한번 해본다면 괞잖을 것이다 보여진다. 물론 던킨도너츠의 입점자리를 확보할 수 있다면 말이다...

 
신고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